2015.11.22 23:41 | Useful Info

사물인터넷 시대 여는 2015년 사물인터넷(IoT) 전국 소프트웨어 공모전 안내

안녕하세요. OCer 입니다. 오늘은 공모전 관련 안내 포스팅을 전해드릴까 하는데요. 


충북지식산업진흥원과 (사)충북소프트웨어산업협회(회장 이선복, 이하 협회)가 공동으로 글로벌 경쟁시대를 맞아 새로운 가치창출과 신산업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창업자 및 창업아이템을 발굴하여 각 산업의 발전과 확산에 기여하고자, 2015년 사물인터넷 전국 소프트웨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합니다.


사물인터넷? 혹시 사물인터넷을 잘 모르시는 분이 계실 것 같아 간략히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사물인터넷이란 말 그대로 사물에 인터넷 기술을 적용하여 사물을 컨트롤하고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합니다. 좀 어려운 기술 같지만 이미 오래 전부터 광고CF 를 통하여 대부분 접하셨을 것입니다.


몇가지 광고를 예로 설명드릴게요.


혹시 추운 겨울 외출 하다가 집에 들어오기 전에 전화로 집에 있는 보일러를 미리 가동시키는 광고 본 적 있으실까요? 또는 빈집이긴 하지만 집 내부의 형광등을 원격으로 켜두는 것 또한 사물 인터넷의 한 종류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의미는 다르지만 아마 초창기 사물 인터넷 기술의 모습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그리고 최근엔 가전, IT 제품에도 사물 인터넷 기술이 많이 적용되어 출시가 되고 있습니다.이를 테면 스마트워치, 스마트밴드 또한 작은 예로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IT, 리뷰, 이슈, 인터넷, 사물인터넷, 와이파이, WI-FI, 공모전, LG스마트씽큐 센서[붙이면 사물인터넷 기능이 적용되는 LG스마트씽큐 센서]


저희 집에 약 2주 전에 딤채 신제품 김치냉장고를 구입하였는데요. 여기에도 와이파이가 달려 있더라구요. 스마트폰 앱과 연동해서 모니터링 및 몇가지 기능을 컨트롤할 수 있었습니다. 사물인터넷이 적용된 제품들은 블루투스나 와이파이와 같은 무선 기술을 사용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처럼 사물인터넷이란 용어가 어려울지 모르겠지만 이미 실생활에 깊숙히 자리잡아가고 있는 것은 분명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사물 인터넷 시대를 여는 첫 발걸음으로 사물인터넷 기술을 확장하기 위한 2015년 사물인터넷(IoT) 전국 소프트웨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합니다.



IT, 리뷰, 이슈, 인터넷, 사물인터넷, 와이파이, WI-FI, 공모전, LG스마트씽큐 센서


여기서부터는 공모전 브로슈어를 보면서 안내를 드릴게요. 


IT, 리뷰, 이슈, 인터넷, 사물인터넷, 와이파이, WI-FI, 공모전, LG스마트씽큐 센서


이번 공모전은 사물인터넷(IoT)분야와 관련된 신제품, 적정기술, 사업모델 등 전 분야에 해당되는 소프트웨어 자유주제와, 바이오뷰티산업에 ICT 기술 및 서비스가 융합된 창의적 소프트웨어를 주제로 하는 지정주제로 진행됩니다. 


IT, 리뷰, 이슈, 인터넷, 사물인터넷, 와이파이, WI-FI, 공모전, LG스마트씽큐 센서


자유주제는 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3명을 선정하며, 지정주제는 최우수상 1명, 우수상 1명, 장려상 1명을 선정합니다. 상금은 각각 300만원, 200만원, 50만원으로 동일합니다. 장려상일지라도 상금이 꽤 높습니다.


IT, 리뷰, 이슈, 인터넷, 사물인터넷, 와이파이, WI-FI, 공모전, LG스마트씽큐 센서


참가대상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개인, 팀, 단체, 기업 등의 형태로 참여가 가능합니다. 제출형식은 1장 이내의 소프트웨어 요약본과 PPT, PDF 형식의 전문 및 소프트웨어 파일 형태로 제출하면 되는데,  선정심사는 1차 서류심사 후 2차 발표 심사를 통해 평가되어 선정됩니다.


공모기간은 10월 26일부터 11월 30일까지로 그리 많이 남아있진 않습니다. 심사를 거쳐 12월 11일에 수상작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보다 자세한 공모소식 과 참여는 충북 S/W 산업협회 홈페이지(http://cbsw.or.kr)에서 확인해 보시구요.

공모전에 대한 질의 응답은 페이스북(http://facebook.com/cbswia)을 통해 가능하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신고